한결같은 새청무쌀 - 높을고창몰